행경메시지

제4333호 2022-01-21
너무 많이 아는 것을 경계하라
자신이 무언가를 안다고 생각하는 것은
자신의 눈을 멀게 하는 확실한 방법이다.
배움의 속도가 서서히 느려지는 것은
우리가 성장했기 때문이 아니라
‘아는 것들’이 점점 쌓여가기 때문이다.
- 프랭크 허버트, ‘변화를 이끄는 자 리더’에서 재인용
촌철활인  한치의 혀로 사람을 살린다!
지식사회에선 기 보유한 지식 보다는,
배울 수 있는 능력과 배우고자 하는 의지가 경쟁력의 척도가 됩니다.
호기심, 유연성, Learning from forgetting 등도 키워드가 됩니다.

‘물리학자들은 더 이상 자라서는 안되고 계속해서 호기심을 가져야 한다.
너무 많이 알면 이미 너무 많이 자란 것이다.’는
아인슈타인의 말에서
‘많이 아는 것을 경계할 줄 아는 지혜’를 배웁니다.

행복한 경영이야기 구독하기

매일 아침 찾아가는 경영에세이 '행복한 경영이야기'

세계 최고 석학과 CEO들의 명언을 무료로 받아보세요.

행경 모바일앱 설치하기

행경 모바일앱 qr코드

행복경영 동영상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 26길 5, 8층 사단법인 행복한경영  |  이사장 : 권대욱  |  사업자 번호 : 140-82-05139
문의전화 : 1588-6559, 후원문의 : 02-6220-2595, 팩스 : 02-6220-2580
명칭 : 휴넷  |  등록번호 : 서울 아 01424  |  등록일자 : 2011년 11월 18일  |  제호 : 조영탁의 행복한경영이야기  |  발행인 : 조영탁  |  편집인 : 조영탁
발행소(주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26길 5 818호  |  발행일자 : 2010년 10월 18일  |  주사무소 또는 발행소의 전화번호 : 1588-6559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사영

행복한경영대학10기지원하기 마감까지

D - 지금바로지원하기